News Ticker

nepes & people

네패스에 입사하기 전과 후의 삶이 많이 달라졌다고 말하는 이훈재 스타는 한층 단단해진 몸과 마음으로 회사성장에 기여하고 싶다고 말한다. 그를 만나보자. 취재 이현섭 과장(leehs@nepes.co.kr) n가족들을 향한 인사와 …

1 2 3 50